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선미 내일(6일) 저녁 6시 미니 3집 1/6 컴백 "더 가벼워졌다"
작성 : 2021년 08월 05일(목) 18:55 가+가-

선미 / 사진=멜론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독보적 여성 솔로 아티스트 선미가 6일 저녁 6시 컴백과 동시에 멜론 스테이션 '오늘음악'에 출격한다.

5일 멜론에 따르면 선미는 미니 3집 '1/6' 발매에 맞춰 멜론 스테이션 내 프로그램 '오늘음악'에 출연해 새 앨범 소개와 제작 비하인드 등을 공개하며 심도 깊은 음악 이야기로 멜론 유저들과 만날 예정이다.

또한 그의 대표곡을 키워드로 한 '시그니처 Q&A 토크', 신보 수록곡 '나르시즘'에 착안한 셀프 칭찬타임 등의 시간을 갖고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나눠보는 시간도 준비하고 있다.

특히 선미는 앞서 '오늘음악' 사전 녹음을 진행하던 중 그동안 고마웠던 1인에게 전화를 걸어 속마음을 전하는 코너에서 아무도 예상하지 못한 의외의 인물에게 전화를 건 것으로 알려져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이와 관련해 관계자는 "K-POP을 대표하는 아티스트다운 마음 씀씀이와 태도에 모두가 감동했다"고 귀띔했다.

"중력이 6분의1인 달에서는, 근심의 무게도 6분의1일까?"라는 의문에서 시작된 선미의 세 번째 미니앨범 '1/6'은 이전에 선보였던 선미의 음악에 비해 자유로운 분위기를 가볍게 즐길 수 있는 트랙들로 채워질 예정이다.

타이틀곡인 '유 캔트 싯 위드 어스'는 선미가 직접 작사에 참여한 사실이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선미의 컴백 활동의 신호탄이 될 '오늘음악'은 오는 6일 오후 6시 멜론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뮤직토크쇼 '오늘음악'은 K-POP을 대표하는 아이돌부터 실력파 싱어송라이터까지 다양한 뮤지션이 직접 DJ가 되어 진행하는 멜론 스테이션의 대표 프로그램으로, 멜론 이용자에게 풍성한 오디오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이 외에 멜론 스테이션에서는 빅히트뮤직 전용 프로그램 '빅히트 뮤직 레코드', SM 전용 프로그램 '스밍', 래퍼 이영지가 대표 국힙 뮤지션들과 함께 하는 '힙플라디오', 아이돌부터 실력파 싱어송라이터까지 다양한 뮤지션이 직접 DJ가 되어 진행하는 멜론스테이션의 대표 프로그램 '오늘음악', 뮤지션 나얼과 에코브릿지가 함께 진행하는 '디깅 온 에어', DJ 뽀로로가 인기 동요와 재미있는 이야기를 들려주는 뽀로로의 '뽈륨을 높여요', 팝에 대한 모든 것 '팝 캐스트', 박선영 아나운서가 진행하는 '영화& 박선영입니다', 가장 쉽고 재미있는 클래식 '바리톤 정경의 브라보 클래식', 정기고의 '솔바이셀', '이달의 루키' 등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