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더모디 3승' NC, LG 꺾고 5위 KIA 2게임차 추격
작성 : 2022년 10월 01일(토) 20:38 가+가-

NC 다이노스 선수단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NC 다이노스가 갈 길 바쁜 LG 트윈스의 발목을 잡았다.

NC는 1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 리그 LG와의 원정 경기에서 2-1로 이겼다.

이날 결과로 2연패에서 벗어난 NC는 5위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차를 2게임차로 좁혔다. 시즌 기록은 63승 3무 72패.

LG는 84승 2무 51패가 되며 선두 SSG 랜더스와 다시 3.5게임차로 멀어지게 됐다.

선취점은 NC가 가져갔다. 1회초 박민우의 2루타 후 이명기의 1타점 2루타로 한 점, 이명기가 도루 실패로 아웃되고 손아섭이 볼넷으로 출루한 2사 2루에서 노진혁의 1타점 2루타로 한 점을 얻었다.

LG도 3회말 유강남-김현수의 안타로 만든 2사 1,2루에서 채은성의 1타점 적시타로 추격에 나섰다.

5회말 LG는 홍창기의 안타로 1사 1루를 맞았지만 박해민이 삼진으로 물러났고, 다시 김현수가 안타를 때려냈으나 채은성이 좌익수 뜬공으로 아웃돼 만회점을 만들지 못했다.

LG는 8회말에도 기회를 놓쳤다. 김현수가 볼넷, 채은성이 사구로 출루한 무사 1,2루에서 오지환의 번트 타구가 잡혀 1사 1,2루가 됐고, 문보경이 2루수 병살타를 쳤다.

결국 LG는 추가 득점하지 못했고, 경기는 NC의 승리로 끝났다.

NC는 선발투수 맷 더모디가 5.1이닝 6피안타 5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3승(4패)을 달성했다.

타선에서는 박민우가 4타수 2안타, 이명기가 2타수 2안타를 쳤다.

LG는 선발투수 배재준이 2이닝 3피안타 2실점을 기록한 뒤 8명의 불펜투수가 등판했지만 패배를 면치 못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