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비질란테' 유지태 "남주혁, 군복무로 관심 느끼지 못해 아쉬워" [인터뷰 스포]
작성 : 2023년 12월 01일(금) 15:46 가+가-

비질란테 유지태 인터뷰 / 사진=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제공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배우 유지태가 '비질란테'에서 합을 맞춘 남주혁에 대해 언급했다.

1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유지태를 만나 '비질란테'에 대해 이야기 나눴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디즈니+ '비질란테'는 낮에는 법을 수호하는 모범 경찰대생이지만, 밤이면 법망을 피한 범죄자들을 직접 심판하는 비질란테(자경단)로 살아가는 김지용(남주혁)과 그를 둘러싸고 각기 다른 목적을 가진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액션 스릴러 드라마.

극 중 유지태는 '피지컬 괴물'로 꼽히는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 팀장 조헌 역으로 분했다. 김지용 역의 남주혁과 가치관과 신념으로 부딪히는 인물이기도 하다.

감정적 교류부터 액션 합까지, 많은 호흡을 맞춘 남주혁과 작업은 어땠을까. 유지태는 "원작에서 김지용은 좀 왜소한 캐릭터였다. 그런데 실제 남주혁 씨를 만나니 나랑 별 차이가 안 나더라.(웃음) 운동선수 출신인데다 피지컬도 작품 때문에 더 키운 거다. 조헌은 어떡하나 싶어서 조금 더 증량했다"고 첫 인상에 대해 말했다.

이어 "(남주혁은) 제가 연기를 하면서 훨씬 더 확신을 갖게 해줬다. 웹툰처럼 왜소했다면 안 멋있었을 거다. 지금의 남주혁이 (캐릭터와 작품을) 더 멋있고 글로벌하게 만들어주는 배우가 아닌가란 생각을 한다. '스타'라는 게 어떤 건지 촬영하며 느꼈다"면서 "기자회견 때도 말했지만 다크히어로물이라 피떡칠하고 어두컴컴한데, 어디서 누가 반짝거리는 사람이 있으면 남주혁이더라. 다르긴 하구나 그래서 사람들이 좋아하나보다 싶더라. 눈도 사슴눈망울이더라. 왜 좋아하나 알겠더라"고 현장에서 본 남주혁의 모습을 회상하기도.

그러면서 "그런 절 보고 홍보팀이 '오빠도 예전엔 그랬어' 그러더라(웃음) 그땐 그런 줄 몰랐는데. (웃음)"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다만 남주혁이 군 복무로 자리를 비우면서 이러한 관심을 온전히 느끼지 못하는 상황이 아쉽다고. 유지태는 "배우는 그런 게 중요하다. 사랑 먹고 큰다고 하지 않나. 대중의 관심과 사랑이 원동력이 되는 직업인데, 그런 에너지를 받아 다음 작품을 하면 에너지가 배가 된다. 100% 나올 게 120%도 나온다"면서 "(남주혁도) 이런 영광과 칭찬과 호응을 피부로 느꼈다면 좋았을 거라 생각한다. 지금 제일 칭찬 받을 사람은 남주혁 아니냐. 그가 군복무를 해서 느끼지 못한 게 아쉽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